물론 예쁘게 집 한 켠을 꾸미기 위해 놓여진 물건들이라 하지만

아내가 사진으로 찍기 전까지 그것들은 그저 공간과 일체화된 

벽처럼 느껴졌다.

하지만 사진으로 본 그것들은 아주 예쁘고 아기자기한 소품들이었다.








광고 한 번 클릭해주시면 큰 힘이 됩니다 ^^

신고
Posted by ParkPill 박필

호주에서 머물던 예쁜 집.

누나가 사는 비싼 집;;

이런 데서 살아보는 것도 참 신기한 일이다. 

언젠가 내 돈으로 이런 집 지어서 살 수 있겠지? ^^









광고 한 번 클릭해주시면 큰 힘이 됩니다 ^^

신고
Posted by ParkPill 박필


티스토리 툴바